구매 전후 감정 달라

갖고 싶은 물건을 막상 갖게 되면 오히려 공허해지는 경험을 한 사람들이 많을 것이다. 그런데 실제로 욕심나는 물건을 손에 얻게 되면 오히려 만족감이나 행복감이 급격히 떨어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미주리 대학의 연구팀이 '중요한 구매 행위' 이전과 이후의 감정 상태를 등급화해서 분석한 결과다.

연구팀은 "어떤 물건을 갖고 싶은 마음, 그 물건을 손에 얻게 됐을 때를 상상하면서 느끼는 기대감, 긍정적인 감정들은 막상 물건을 갖게 되면 급격히 저하된다"고 말했다. 물건을 소유하게 된 다음에는 만족감과 행복감을 느끼지만 그 수명은 짧으며 곧 '쾌락 의 저하'라고 할 수 있는 현상이 나타난다는 것이다. 이번 연구를 수행한 마샤 리친스 교수는 "오히려 원하는 물건을 얻으려고 돈을 아껴 모으는 과정, 온라인으로 주문한 물건이 배달되기를 기다릴 때의 설레는 마음이 구매 이후보다 더 크다"고 설명했다.

게다가 물건을 산 다음에는 카드 결제 등 현실적인 걱정으로 인해 불안과 걱정을 하게 돼 행복감을 더욱 잠식한다는 것이다. 이 같은 연구 결과는 미국의 잡지인 '애틀랜틱'에 17일 보도됐다.


http://media.daum.net/life/newsview?newsId=20130118093414715&RIGHT_LIFE=R9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파란토마토

댓글을 달아 주세요